리베라토

볼보자동차 ‘S60’는 과하지 않은 고급스러움을 가장 잘 표현한 중형 세단이다.

 

 

실제 프리미엄 D-세그먼트 세단시장을 이끄는 BMW 3 시리즈 외에도 메르세데스-벤츠의 C 클래스, 아우디 A4, 재규어 XE는 물론이고 캐딜락 CT4 등 숱한 경쟁자들이 꾸준히 데뷔하며 자신의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기 때문이다. 이런 상황에서 스포츠 세단의 기조를 앞세운 볼보 S60 B5 인스크립션을 마주하게 되었다.

 

 

볼보 S60 B5 인스크립션은 철저하게 시장의 경쟁자에 대한 분석을 기반으로 개발된 차량이다. 실제 4,760mm의 전장과 1,850mm1,430mm의 전폭 및 전고를 통해 세그먼트 내에서 존재감을 제시한다.

 

여기에 2,872mm의 휠베이스 및 1,748kg의 공자충량을 제시한다. 아무래도 차량이 가진 체격, 그리고 새로운 파워트레인의 존재감이 공차중량에 반영된 모습이다.

 

 

볼보 S60 B5 인스크립션의 가장 큰 매력 중 하나는 바로 디자인에 있다.

 

사실 경쟁자들이 최근 더욱 대담하고 열정적인 스타일의 디자인을 갖고 있는데, 볼보 S60 B5 인스크립션은 철저하게 상반된 모습으로 자신의 가치를 제시하고 있기 때문이다. BMW 3 시리즈나 캐딜락 CT4 등이 좋은 예시라 할 수 있다.

###캐딜락 CT4:carcar.dream-ohu.com/131

 

이러한 경쟁자 사이에서 볼보 S60 B5 인스크립션을 보고 있자면 말 그대로 세련되게 다듬어진 정장의 감성을 느끼게 한다. 물론 이러한 디자인은 브랜드의 디자인 기조를 적극적으로 반영한 것이다. 게다가 이러한 단정함 속에서 충분한 역동성을 느끼게 한 점 역시 매력적이다.

 

깔끔하고 단정한 프론트 그릴과 아이언 마크는 날카롭고 섬세하게 연출된 헤드라이트는 볼보 브랜드 고유의 존재감은 물론이고 60 클러스터의 디자인 기조를 효과적으로 제시한다. 여기에 단정하지만 스포티한 감성을 한껏 제시하는 바디킷 역시 매력적인 부분이다.

 

이어지는 측면과 후면에서도 단정함, 그리고 날렵한 실루엣이 돋보인다. 특히 다른 클러스터의 볼보들이 그렇듯 짧은 프론트 오버행을 갖춰 스포티한 감성을 한껏 과시하는 모습이다. 이와 함께화려한 스타일의 알로이 휠 역시 스웨디시 스포츠의 이미지를 연출함에 부족함이 없다.

 

끝으로 후면 디자인은 앞서 데뷔했던 S90에 비해 더욱 스포티하고 젊은 감성의 리어 콤비네이션 램프를 기반으로 한 트렁크 게이트를 더하고, 스포츠 드라이빙에 대한 감성을 연출하려는 듀얼 타입의 머플러 팁을 더했다. 이를 통해 역대 가장 역동적인 S60이 완성하며, B5 엠블럼을 더해 자신의 가치를 효과적으로 제시한다.

 

 

 

볼보 S60의 실내 공간은 다른 볼보 특유의 화려함은 도드라지지 않지만 깔끔하게 다듬어져 고급스럽고 여유로운 북유럽의 감성이 효과적으로 제시된다.

 

특유의 실루엣, 연출이 돋보이는 대시보드와 디지털 클러스터, 깔끔한 스티어링 휠을 적용을 통해 공간의 만족감을 높이는 모습이다. 사실 익숙한 부분이라고는 하지만 여전히 높은 만족감을 효과적으로 제시해 디자이너의 노력을 느낄 수 있다.

 

만족스러운 부분이라면 볼보만의 감성, S60 고유의 매력이 확실한 점이다. 실제 경쟁 모델들이 자주 사용하지 않는 색상, 그리고 소재를 적용한 부분은 더욱 눈길을 끄는 부분이다.

 

볼보의 모든 차량에게 대대적으로 적용된 세로형 디스플레이 패널은 볼보 S60 B5 인스크립션에 큰 힘을 더한다. 익숙한 모습이지만 여전히 큼직한 크기, 직관적인 구성 등을 통해 다양한 기능을 손쉽게 사용할 수 있으며, 각 기능의 성능이나 만족감도 무척이나 우수해 시장에서 경쟁력을 충분한 모습이다.

 

덧붙여 동급의 경쟁자는 물론이고 상위 모델과 경쟁을 하더라도 그 존재감, 경쟁력, 그리고 가치가 돋보이는 B&W 사운드 시스템을 적용한 점 역시 빼놓을 수 없는 매력이라 할 수 있다.

 

공간 역시 제 몫을 다하고, 시장에서 경쟁력을 높이는 모습이다. 실제 S601열 공간은 볼보 특유의 인체공학적이고 낮게 자리한 시트는 드라이빙 포지션의 여유 및 레그룸과 헤드룸의 여유를 더해 공간 가치를 높이는 모습이다. 또 인스크립션 트림의 특권이라 할 수 있는 마사지 기능 역시 빼놓을 수 없는 매력 포인트다.

 

 

체급 대비 넉넉한 휠베이스를 갖춘 만큼 2열 공간도 충분하다. 실제 도어를 열면 2열 중앙 부분이 도톰하게 올라온 모습이지만 기본적인 레그룸이 상당히 넉넉한 편이라 역동적인 드라이빙과 함께 패밀리 세단으로서의 가치가 충분하다. 게다가 시트 자체의 구성과 디테일, 그리고 착좌 시의 헤드룸도 제법 넉넉해 그 가치가 돋보인다.

 

 

이와 함께 적재 공간에서도 매력을 느낄 수 있다. 경쟁 모델들이 워낙 넉넉한 편이지만 2세대 S60에 비하면 충분히 발전하고 또 패밀리 세단으로서의 활용성이 높은 공간을 확보했다는 생각이 든다. 여기에 트렁크 게이트의 형태 및 개방 정도도 무척 큰 편이라 그 만족감이 뛰어났다.

 

참고로 잘 알려지진 않았으나 2열 시트 폴딩 기능도 있어 상황에 따라 더욱 넉넉한 공간을 누릴 수 있다.

 

실제 볼보 S60 B5 인크스립의 보닛 아래에는 2.0L 가솔린 터보 엔진과 48V 마일드 하이브리드 시스템이 자리한다. 참고로 각 유닛은 각각 250마력과 35.7kg.m의 토크, 14마력과 4.1kg.m의 토크를 제시한다. 여기에 기어트로닉 8단 자동변속기, 전륜구동의 레이아웃 역시 빼놓을 수 없다.

 

이러한 구성을 통해 볼보 S60 B5는 정지 상태에서 6.7초 만에 시속 100km까지 가속할 수 있으며 복합 기준 11.6km/L(도심 10.1km/L 고속 14.4km/L)의 효율성을 확보, 퍼포먼스와 효율성의 공존을 이뤄냈다.

 

S60안전은 절대로 옵션이 될 수 없다는 철학에 따라 차세대 지능형 안전 시스템인 인텔리세이프를 기본으로 탑재했다. 특히 볼보차의 세계 최초 기술 중 하나인 시티 세이프티는 조향 기능이 추가돼 한걸음 더 진화했다.

 

시티 세이프티는 레이더 및 카메라가 도로 위 차량과 사이클리스트, 보행자, 큰 동물들을 식별해 잠재적인 사고 시나리오에서 내외부의 사람들을 보호해주며 자동 제동 기능과 충돌 회피 시스템을 통해 충돌을 피하거나 완화할 수 있다.

 

 

더불어 도로 이탈 완화 기능, 반대 차선 접근 차량 충돌 회피 기능, 사각지대 정보 시스템, 액티브 하이빔 컨트롤 등 첨단 안전 기술들이 실제 시승하는 동안 상당한 도움이 됐다.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역시 급정지하거나 끼어드는 앞차와의 간격을 정확히 알고 재빨리 반응해 신뢰도가 매우 높았다.

 

한편 S60의 가격은 B5 모멘텀 4810만원, B5 인스크립션 5410만원이다.

 

볼보차코리아는 5년 또는 10km의 워런티와 주요 소모품을 무상지원하고 있으며 공식 워런티 종료 이후에도 유상으로 교체된 순정 부품을 횟수와 상관없이 평생 부품 보증을 해준다.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